상단여백
HOME 호남뉴스 종합
북구, 실무 중심‘정책자문단’본격 운영

14일 정책자문단 정기회의 개최.. 분야별 전문가 총 21명 참여 4개 분과 구성

정책자문, 정첵제안, 현안연구 등 실무 중심 자문단 운영

정책 타당성・실현가능성 검토, 문제점 진단・대안제시 등 역할 수행

 

 

광주시 북구(구청장 문인)가 다변화하는 행정환경에 대응하기 위한 정책자문단을 구성하고 본격 운영에 나섰다.

 

북구는 “14일 북구청 2층 상황실에서 북구의 주요정책과 현안사항 등에 대한 자문을 통해 원활한 구정을 운영하기 위한 ‘정책자문단’ 정기회의를 개최했다.”라고 14일 밝혔다.

 

‘정책자문단‘은 효율적인 구정 운영을 위해 김재기 전남대 정치외교학과 교수를 위원장으로 선임하고 산・학・연・관 분야별 총 21명의 전문가를 위원으로 위촉하여 자치행정, 복지환경, 경제문화, 안전도시 4개 분과로 구성했으며 정책자문, 정책제안, 현안연구 등 실무 중심으로 운영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북구는 이날 정책자문단 첫 정기회의를 개최해 정책자문단의 운영방향을 공유하고 분과별 회의를 통해 ▴주민자치회 활성화 ▴산업단지 활성화・일자리 창출 ▴고독사 예방・저출산 극복・미세먼지 저감 ▴임동 도시재생 뉴딜사업 추진・도시정비구역 지정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특히, 연 2회 정책자문단 정기회의를 개최해 신년 구정 운영방향과 다음연도 신규 정책 발굴에 따른 정책의 타당성, 실현가능성 등을 검토하고, 분과별 상시 회의를 운영해 각 부서의 현안사항에 대한 자문 요청 시 문제점 진단, 해결방안 및 대안을 제시해 나갈 계획이다.

 

문인 북구청장은 “이번에 구성한 정책자문단은 북구의 주요정책 추진과 현안사항 발생 시 구정을 효율적으로 이끌어가는 데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 각 분야의 전문가인 정책자문단의 의견과 노하우를 구정에 적극 반영해 주민 복리를 더욱더 향상시켜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이길천 기자  bodo@wbci.kr

<저작권자 © 복지TV호남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