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호남뉴스 사회
광주 동구-전남 무안 ‘고향사랑기부제’ 상호 기부임택 청장·김산 군수, 제도 활성화·상생협력 강화 기대
   
▲ 광주광역시_동구청
[복지TV호남방송 = 구봉우 기자] 광주 동구는 7일 고향사랑기부제의 성공적인 정착을 위한 제도 활성화와 상생협력 강화를 위해 전남 무안군과 상호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날 임택 동구청장은 김산 무안군수와 함께 무안군 관내 NH농협은행을 방문해 양 지자체에 서로 고향사랑기부금을 기부하고 적극적인 참여를 독려했다.

무안이 고향인 임택 동구청장과 광주 동구를 마음의 고향으로 생각하는 김산 군수의 적극적인 상생 행보를 계기로 광주·전남 지자체 간 교류와 협력 강화를 기대할 수 있게 됐다.

임택 동구청장은 “이번 기부를 통해 고향사랑기부제의 활성화와 건전한 기부 문화가 형성되길 바란다”며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고향사랑기부제에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고향사랑기부제는 개인이 주민등록상 자신의 주소지를 제외한 지역에 최대 500만원까지 기부하고 그 기금을 모아 주민 복지증진에 사용하는 제도이다.

기부자에게는 10만원 이하까지 전액 세액공제하고 10만원 초과 금액은 16.5% 공제받으며 기부금의 30%를 답례품으로 제공, 해당 지자체는 기부금으로 다양한 연계 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구봉우 기자  ycgu76@hanmail.net

<저작권자 © 복지TV호남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봉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