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호남뉴스 사회
광산구, 소규모 사업장 환경관리 기술지원2월28일까지 신청 접수
   
▲ 광주광역시_광산구청
[복지TV호남방송 = 김윤수] 광주 광산구는 환경관리에 어려움을 겪는 소규모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을 대상으로 환경관리 기술지원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환경관리 기술지원은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을 현장 방문해 환경시설 운영 방법 등의 기술적인 부분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광산구에 환경오염물질 배출시설을 운영하는 사업자가 기술지원이 필요한 경우 2월28일까지 신청이 가능하다.

광산구는 2022년 신규 사업장과 환경법령 위반사업장을 우선 선정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선정된 사업장의 기술지원은 3월부터 11월까지 진행한다.

사전진단·정밀진단·사후진단의 3단계 현장 방문으로 이뤄진다.

지원내용은 배출시설의 적정 관리를 위한 공정진단·개선 및 오염물질처리시설 개선·운영에 관한 기술지원, 환경관리 인허가 제도 및 기타 법규 준수사항 등에 대한 상담 등이다.

자세한 내용과 신청서류는 광산구 누리집 고시공고 게시판의 공고문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번 기술 진단과 더불어 광산구는 배출사업장의 자율적 환경관리 능력향상과 소통강화를 위해 카카오톡 채널 운영, 역지사지 현장 체험, 사업장 맞춤형 역량 강화교육 등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광산구 관계자는 “일방적인 단속 방식에서 벗어나 사업장과의 소통·상생·협력을 통해 환경오염물질을 선제적으로 관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윤수  bodo@wbci.kr

<저작권자 © 복지TV호남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윤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