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호남뉴스 사회
주민 건강·안전 책임지는 ‘건강 도시 활동단’ 본격 운영건강 친화적 환경 조성 위한 주민과 행정 가교 역할
   
▲ 광주광역시_동구청
[복지TV호남방송 = 구봉우 기자] 광주 동구는 건강 친화적 도시환경 조성을 위해 ‘2022년 건강 도시 활동단’을 출범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지난 2020년 ‘빛고을 50+일자리사업’의 일환으로 창단된 ‘건강 도시 활동단’은 매년 주민이 주도적으로 지역 곳곳에서 주민의 건강과 안전을 위협하는 문제들을 파악해 구정에 반영하고 안전하고 건강 친화적 도시환경 조성을 위해 주민교육 및 홍보 활동을 수행하고 있다.

올해는 6명의 활동단을 구성했으며 건강 도시에 대한 이해, 건강한 도시환경 조성, 주민과의 소통법, 생활 속 안전관리 등 직무 관련 기본교육을 수료하고 향후 4개월 동안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간다.

주요활동 사항은 도심 건강길, 보행자길 보행 불편 요소 점검 건강 친화적 환경 조성을 위한 설문조사 생애주기별 건강 도시 튼튼 체조 보급 마을 건강지도 현장 검수 건강 도시사업 홍보 활동 등이다.

임택 동구청장은 “건강 친화적인 도시환경 조성을 위해서는 주민의 높은 참여와 주도적인 활동이 필수적이다”며 “건강도시 활동단이 주민의 안전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주민 삶터 곳곳에서 주민과 건강정책을 연결하는 가교역할을 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구봉우 기자  ycgu76@hanmail.net

<저작권자 © 복지TV호남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봉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