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호남뉴스 사회
“올 여름 휴가, 함평엑스포공원으로 GO GO“함평군, 물놀이장·VR체험장·자동차극장·야간경관…즐길거리 풍성’
   
▲ “올 여름 휴가, 함평엑스포공원으로 GO GO“
[복지TV호남방송 = 양정오 기자] 함평엑스포공원이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을 앞두고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마련, 손님맞이에 나서고 있다.

함평군은 7일 “체류형 관광도시 조성 ‘4·4·8 함평체험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방문객이 하루 종일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라고 밝혔다.

가장 기대를 모으는 곳은 바로 함평엑스포공원 물놀이장이다.

함평엑스포공원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2019년 이후 운영 중단했던 물놀이장을 8일부터 다음달 15일까지 개장한다.

함평엑스포공원 물놀이장은 2,400㎡ 부지에 파도풀, 어린이풀, 유아풀, 슬라이드풀 등 다양한 물놀이 시설을 갖추고 있다.

무료 그늘막, 쉼터, 피크닉 테이블 등 편의시설을 갖추고 있으며 배달음식 반입이 가능해 매년 여름 가족단위 피서객들에게 호응을 얻고 있다.

운영 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며 오후 5시까지 입장이 가능하고 매주 월요일은 휴무다.

짜릿한 가상현실을 즐길 수 있는 ‘VR체험장’도 인기리에 운영 중이다.

엑스포공원 주제영상관 1층에 지난 4월22일 개장한 VR체험장에는 롤러코스터, 해저탐험 등 VR 12종, 스크린사격, 축구 등 AR 2종의 최신 기기가 마련되어 있어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다.

운영 시간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이며 주말은 오후 6시까지 연장 운영한다.

이와 더불어, 저녁시간 이후 자동차 안에서 영화를 볼 수 있는 함평 자동차극장도 군민과 인근 지역민에게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함평 자동차극장은 지난해 1월 엑스포공원 황소주차장에 개장했으며 2개 상영관을 운영 중이다.

신작 영화를 매주 개봉해 가족·친구·연인 간 새로운 문화 명소로 자리매김 하고 있다.

해질녘 자연과 조화를 이루며 엑스포공원 일원에 켜지는 ‘야간경관 조명’도 눈길을 끄는 볼거리다.

색색의 빛나는 조명을 통해 낮과는 또 다른 볼거리를 즐길 수 있다.

야간경관 조명 운영시간은 매일 오후 8시 30분부터 10시 30분까지다.

정상우 축제엑스포사업소장은 “함평엑스포공원에서 여름휴가를 오셔서 더위를 피해 다양한 액티비티를 즐기시고 영화관람 등 문화생활도 하시길 바란다”며 “관광객의 만족도를 높이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수 있는 공간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전했다.

양정오 기자  bodo@wbci.kr

<저작권자 © 복지TV호남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정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