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호남뉴스 사회
한국농어촌공사, 광주전남 기록관리 협의체 출범

- 광주,전남 14개 공공기관이 협력하여 기록물관리 주요 과제 발굴

- 공공기관 간 상호협력을 통해 투명하고 책임있는 행정구현 및 기록문화 발전 방향 모색 

광주전남 소재 14개 공공기관이 참여하는 '기록관리 협의체' 출범식

한국농어촌공사(사장 이병호)는 5일, 전남 나주시 소재 사립학교교직원연금공단 세미나실에서 공공기관의 투명하고 책임있는 행정구현을 위해 「기록관리 협의체」를 출범했다.

「기록관리 협의체」는 광주·전남 소재 14개 공공기관*이 참여하여 기록물관리에 대한 현안을 논의하고, 기관 간 상호협력을 통해 중요기록물에 대한 주요 과제를 발굴하여 기록문화 발전 방향을 모색하는 공공기관 협의체다.

앞으로 14개 공공기관은 협의체를 통해 투명한 기록물 프로세스와 안전한 기록물 보존 방안을 마련하고, 기관 간 상호발전을 위한 포럼을 실시하여 지역 기록관리 문화 확산에 앞장설 예정이다.

이병호 사장은 “우리 공사는 114년의 역사가 담긴 가치 있는 기록물을 보유하고 있는 만큼, 기록물의 관리와 보존을 매우 중요하게 생각한다”며, “협의체를 통해 의미 있는 공통 과제를 발굴하여 기록관리 분야를 발전시키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양정기  bodo@wbci.kr

<저작권자 © 복지TV호남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정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