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호남뉴스 사회
여성장애인 산전·산후관리, 육아 도와드립니다올해 서구장애인복지관 수행기관 선정
   
▲ 광주광역시청
[복지TV호남방송 = 양정기] 광주광역시는 산전·산후관리, 육아와 가사활동의 어려움이 있는 여성장애인의 일상생활과 사회참여를 돕기 위해 ‘여성장애인 가사도우미 파견 사업’을 추진한다.

지원 대상은 광주시에 거주 등록된 저소득 가정 여성장애인 중 출산 예정 및 출산 여성장애인, 영아 자녀를 둔 여성장애인, 유아자녀 및 2인 이상 자녀를 둔 여성장애인, 가족 등 지원체계가 없는 중증 여성장애인 등이다.

출산 예정 및 출산 여성장애인은 임신관리 및 산후조리, 신생아 관리 가사도움 등 서비스를 지원받고 48개월 이하 또는 2인 이상 자녀가 있는 여성장애인은 자녀양육, 놀이, 학습지원에 관련한 서비스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중증 독거 여성장애인은 청소와 가사 등 서비스를 지원받는다.

여성장애인 가사도우미 서비스는 올해 사업 수행기관으로 선정된 광주광역시서구장애인복지관에 전화상담, 팩스, 방문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광주광역시서구장애인복지관은 지난해 여성장애인 가사도우미사업 수행기관으로 선정돼 37가정에 1,451건 홈헬퍼를 파견하고 상담 82건, 사례관리 및 지원 6건 등 사업을 수행했다.

송숙란 시 장애인복지과장은 “여성장애인 가사·양육 부담 해소를 통해 사회 참여를 늘리고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앞으로도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양정기  bodo@wbci.kr

<저작권자 © 복지TV호남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정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