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호남뉴스 사회
제5회 강진 차문화 학술대회 성공적 마무리다산 정약용 선생과 강진 차문화 역사 재조명
   
▲ 제5회 강진 차문화 학술대회 성공적 마무리
[복지TV호남방송 = 김윤수] 지난 19일 강진아트홀 2층 소공연장에서 관내외 차인과 제다농가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5회 강진 차문화 학술대회’가 열렸다.

이번 학술대회는‘다산과 강진의 차문화를 주제로 한상춘 전 강진군다인연합회 사무국장의 다신계절목 낭독, 강진군다인연합회 윤대식 회장의 대회사와 이승옥 군수의 격려사, 강진군의회 위성식 의장, 황호용 강진문화원장의 축사, 논문발표와 종합토론 순으로 진행됐다.

논문 발표는 박희준 경상국립대 한국차문화연구원 선임연구원이 ‘강진의 차 산지와 보림차에 관한 고찰’에 대해 발표했으며 김세종 동국대학교 문화예술대학원 교수가‘다산 정약용의 차 생활과 그 정신’을 주제로 발표하며 다산 선생의 업적과 차 문화에 끼친 영향을 다시 한번 생각하는 시간을 가졌다.

종합토론은 강순형 전 국립문화재연구소장을 좌장으로 목포대학교 유동훈 박사, 목포대학교 홍소진 박사가 참여해 심도 있는 이야기를 나눴다.

이승옥 강진군수는 “다산 선생이 우리나라 차 문화 발전에 끼친 영향과 강진이 근대 차문화 성지임을 재조명할 수 있는 뜻깊은 자리”며 “강진의 유서 깊은 차 문화를 계승하고 차 산업의 발전 방향을 모색해 강진 차 산업이 부흥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김윤수  bodo@wbci.kr

<저작권자 © 복지TV호남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윤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