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호남뉴스 사회
광주시, 서부권 노인복합시설 건립 ‘속도’8월 설계용역 착수…2024년까지 치매예방 특화형 생활SOC 조성
   
▲ 광주시, 서부권 노인복합시설 건립 ‘속도’
[복지TV호남방송 = 양정오 기자] 광주광역시가 치매예방·관리를 위한 특화형 노인복지시설인 서부권 노인복합시설 건립에 속도를 내고 있다.

시 종합건설본부는 지난 27일 설계공모를 통해 치매예방과 인지장애 검진 및 상담이 가능하도록 인지장애 상담·교육실, 심리안정실, 인지활동강화 프로그램실 등 실내외 인지건강 프로그램 특화 계획이 담긴 설계작을 당선작으로 선정했다.

이에 8월 설계용역에 들어가 내년 7월까지 설계를 마치고 내년 하반기에 착공해 2024년 준공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서부권 노인복합시설은 치매예방·관리를 위한 특화형 노인복지시설 수영장 및 다목적체육관의 생활SOC 국민체육센터 소통과 교류의 장인 작은도서관 등 3개 동을 하나의 부지에 건립하는 복합시설이다.

광산구 비아동 일원에 대지면적 2만2173㎡, 3개동, 지상 3층, 연면적 8000여 ㎡ 규모로 건립될 예정이다.

이정석 시 종합건설본부장은 “실시설계에서 전문가와 운영기관, 주민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광주시를 대표하는 치매예방·관리 특화형 노인복합시설을 건립해 급속한 고령화와 사회 다변화에 대응할 수 있는 고령 친화 공간이 조성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양정오 기자  bodo@wbci.kr

<저작권자 © 복지TV호남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정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