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호남뉴스 종합
제1기 광주교육시민참여단, 출범 1주년 맞이하다1년 동안의 활동을 성찰하고 교육협치의 디딤돌이 될 것을 다짐

사진>광주교육시민참여단 제1기 출범 1주년을 맞이하다.

시민과 지역사회의 교육정책 참여를 통한 교육협치 활성화를 위해 지난 2019년 7월4일 출범한 제1기 광주교육시민참여단이 활동 1주년을 맞이했다.

 

27일 시교육청에 따르면 광주교육시민참여단은 지난 23일 정기회를 통해 지난 활동을 성찰하고 앞으로의 역할에 대해 이야기하는 소통의 자리를 마련했다.

 

광주교육시민참여단은 출범 이후 매월 넷째 주 목요일마다 정기회를 개최하고 3개 분과(교육협치분과, 지역협력분과, 학교자치분과)로 나눠 숙의하고 토론한 의제를 권고안으로 제출해 왔다. 또 교육현안에 따른 특별분과위원회를 구성해 지난해 12월 ‘인권을 존중하는 스쿨미투 권고안’을 교육감에게 전달하고 스쿨미투 사안 처리에 대한 개선안 마련을 촉구했다.

 

광주교육시민참여단은 지난 3~4월에는 교육청과 손잡고 ‘코로나19 극복, 시민과 함께!’를 슬로건으로 시민캠페인을 진행했다. ‘혐오·차별 안하기’, ‘지역사회와 함께 면 마스크 만들어 나누기’ 등 교육협치 실천 활동을 전개했다. 시민캠페인은 29개 단체, 15개소 마을교육공동체, 35개 학교 학부모회 등이 참여했고, 위기상황에서 협력과 연대의 모범을 보여줬다.

 

또 광주교육시민참여단은 기후 위기에 대응한 학교 환경교육정책 마련을 위한 간담회와 토론회를 열고, 학교 교육과정의 대전환을 가져오도록 실천 방안들을 마련하는 등 시민사회와 관계기관의 의견을 수렴하고 있다. 이를 계기로 시교육청은 기후 위기에 적극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전담팀 구성을 위해 전문가를 포함한 TF위원회를 구성하고 발 빠르게 시대의 요구를 받아들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광주교육시민참여단은 “교육청이 적극행정을 바라는 시민들의 목소리에 귀 기울고 있다”며 “앞으로도 교육 현안 이슈들을 공론화하기 위해 더욱 활발히 활동하겠다”고 뜻을 모았다.

 

광주교육시민참여단 이계양 단장은 “아무도 가보지 않은 길을 만들면서 나아가고 있고, 광주교육시민참여단이 교육협치의 디딤돌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앞으로도 광주교육의 미래를 고민하고 시민참여단의 위상과 역할을 높이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양정기 기자  bodo@wbci.kr

<저작권자 © 복지TV호남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