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호남뉴스 사회
동구 치매어르신 가정에 치매돌봄 꾸러미 배부와 산수1동 독거가구 밑반찬 지원

광주 동구(청장 임택)는 코로나19로 인한 치매안심센터 휴관이 장기화됨에 따라 치매어르신 가정에 치매돌봄 꾸러미를 배부하기로 했다고 24일 밝혔다.

동구는 치매안심센터 이용 어르신의 돌봄 공백을 우려해 좀 더 효율적이고 적극적인 대처를 위해 가정 내에 인지자극활동을 통한 자가학습을 할 수있도록 치매돌봄 꾸러미 1천개를 제작해 배부하기로 했다.

치매돌봄 꾸러미는 ▲코로나19 예방수칙 안내문 ▲손 세정제 ▲면 마스크 ▲물티슈 ▲치매예방학습지·색칠공부 ▲색연필 ▲두뇌건강에 도움 되는 견과류 등 총 7종으로 구성돼 코로나19가 종식될 때까지 배부할 예정이다.

또한 동구 산수1동 마을사랑채운영협의체(위원장 김종대)는 코로나19로 인한 '사랑의 식당' 무료급식 중단으로 끼니에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을 위해 직접 만든 밑반찬으르 전달했다.

이번 행사는 산수1동 희망나눔실천단·통장단·마을부녀회 회원들이 멸치볶음·김자반·깍두기 등 밑반찬 3종을 만들어 중장년 독거가구 및 사랑의 식당 무료급식 대상 30세대에 지원했다.

산수1동 마을사랑채운영협의체는 결식우려 독거가구 세대를 직접 방문해 밑반찬과 손소독제를 전달하고 바깥출입이 어려운 어르신들 안부를 확인하는 등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시간도 가졌다.

사진>동구 산수1동 밑반찬 지원과 치매안심꾸러미 지원

 

허윤호 기자  bodo@wbci.kr

<저작권자 © 복지TV호남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