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호남뉴스 종합
화순군,고창군 희망 2020 나눔 캠페인 출발2020년 1월 31일까지 ‘희망2020 나눔캠페인

화순군(군수 구충곤)에서는 나눔캠페인 첫날부터 다양한 후원이 이어져 캠페인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키고 있다.

먼저 농업회사법인 주식회사 도우림(대표 김재복)에서 현금 300만 원을 춘양면 저소득층 반찬사업비로 후원했으며, 호남매일 부회장 박홍남·사단법인 대한커피협회(회장 하영교)가 라면 100상자와 김 100세트(220만 원 상당)를 후원했다.

같은 날 사단법인 대한한돈협회 화순지부(지부장 강사남)에서도 소외계층 나눔 사업으로 돈육 290상자를 읍·면 저소득 가구에 지원했다. 한돈협회의 경우 대내외적으로 어려운 여건에서도 매년 명절과 동절기에 꾸준히 나눔을 이어오고 있어 좋은 호응을 얻고 있다.

 

고창군이 21일 군청 광장에서 ‘희망2020나눔캠페인’의 시작을 알리는 출범선포식과 모금 목표 달성을 위한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을 가졌다.

이번 캠페인은 3억원의 일반성금모금을 목표로 73일간(11월20일부터 2020년1월31일까지) 진행된다.

수박 농사를 통해 얻는 수익금을 매년 기부하는 오만종씨가 250만원, 고창읍환경미화원 일동 30만원, 어린이들의 시장놀이수익금을 성금으로 내놓은 아이캔 어린이집에서 20만원, 골프존카운티 선운에서 1000만원을 기부해 사랑의 온도를 높였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어려운 이웃을 위한 모든 군민이 울력해 동참하는 나눔과 봉사 기부운동으로 사랑의 온도탑이 100℃를 훌쩍 넘을 수 있도록 성금 모금에 적극 동참해 줄 것”을 당부했다.

구봉우 기자  bodo@wbci.kr

<저작권자 © 복지TV호남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