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호남뉴스 종합
나주시, 명성제분(주) 스타기업 지정 … 기업 경쟁력 키운다19일 전남TP와 업무협약

나주시(시장 강인규)와 (재)전남테크노파크(전남TP, 원장 유동국)는 지역 대표기업 육성 및 경쟁력 강화를 위한 2019년 스타기업에 농업회사법인 명성제분㈜을 선정, 19일 시청 이화실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강인규 시장, 유동국 원장, 김철진 명성제분㈜ 대표를 비롯한 기관, 기업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했으며, 협약체결 및 스타기업 지정서(교부)및 현판 수여식을 진행했다.

 

나주시 스타기업은 기술 경쟁력과 성장 잠재력을 갖춘 관내 유망 중소기업을 선정, 대표기업으로 육성하기 위한 기술개발·마케팅·컨설팅 등 종합적인 지원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시는 지난 2011년 전남TP와의 업무협약을 통해 연간 1억 원 씩 지금까지 총 11억3천만 원을 재단에 출연했다.

 

2019년 스타기업에 선정된 명성제분㈜은 나주 일반산단에 위치한 기능성영양쌀, 쌀 파스타, 쌀 과자 등을 생산하는 쌀 가공 전문 업체다. 명성제분㈜은 스타기업 지정을 통해 시제품제작, 마케팅, 정보화, 인증, 지적재산권, 경영컨설팅 등 6개 분야의 기업 경쟁력 강화와 판로 확보를 위한 산·학·연 맞춤형 지원 서비스를 제공받게 됐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스타기업이 침체된 국내, 지역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글로벌 기술 경쟁력을 갖춘 굴지의 강소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나주시는 지난 2011년부터 2019년 현재까지 스타기업 16개사, 스타기업 지정을 위한 단기 지원사업인 pre스타기업 21개사를 운영하고 있다.

    사진>나주시 스타기업 업무협약 체결식

김경희 기자  bodo@wbci.kr

<저작권자 © 복지TV호남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