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호남뉴스 종합
화순 국화향연 관람객 입맛 사로잡은 국화빵․국화누룽지생활개선회 축제장에서 1만560봉지 판매...농업기술센터 기술전수

관람객 61만 명을 돌파한 ‘2019 화순 국화향연’에서 축제의 주인공인 국화를 활용해 개발·판매한 국화빵과 국화누룽지가 관람객들의 눈과 입을 사로잡았다.

 

19일 화순군(군수 구충곤)에 따르면, 한국생활개선화순군연합회(회장 박태은·이하 생활개선회)가 축제 기간(17일) 축제장에서 붕어빵 1만 봉지, 누룽지 560봉지를 판매했다.

 

농업기술센터가 새롭게 개발한 ‘화순 들순이 국화빵․국화누룽지’ 제작 기술을 생활개선회 회원들에게 전수했다.

 

국화빵은 화순군화인 들순이(국화) 모양으로 만들었다. 차별화를 위해 식품원료로 사용할 수 있는 감국을 넣어 국화 향을 머금은 쫄깃한 빵을 만들었다. 카스터드 크림 소에는 지역 특산물인 옥수수를 넣어 씹히는 식감을 더했다.

 

국화누룽지는 감국을 제외하고 첨가물 하나 없이 스낵처럼 만들어 남녀노소 누구나 편하게 먹을 수 있어 인기를 끌었다.

 

생활개선회 회원들은 축제를 찾은 관광객들에게 국화 상품을 알리고 지역 농특산물을 홍보하며 국화축제의 멋을 맛으로 알리는 역할을 톡톡히 했다.

 

박태은 회장은 “들순이 국화 빵․누룽지가 군민뿐 아니라 관광객에게 호평을 받아 정말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화순군 대표 먹거리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지역 농특산물을 이용한 먹거리 개발로 화순 이미지를 제고하고 국화 빵․누룽지가 국화향연 축제의 브랜드로 정착하도록 적극적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사진>화순 국화향연에서 입맛 사로잡은 국화빵(좌), 국화누룽지(우)

구봉우 기자  bodo@wbci.kr

<저작권자 © 복지TV호남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