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호남뉴스 종합
임실군, 학교 우유급식 확대 시범… 임실N치즈 요구르트 무상지원 추진심 민 군수, 농림축산식품부에 지난4월 건의 성과 이뤄 전국 시범지역 선정

 

 임실N치즈로 만든 유제품인 요구르트가 우유를 대신해 학생들의 식판에 오르는 파격적인 급식 정책이 추진된다.

초중고 학생들의 우유 소비량이 갈수록 낮아지는 가운데 대안 간식으로 요구르트가 급식으로 무상 지원될 예정이어서, 급식문화에 새로운 변화가 있을 전망이다.

임실군은 학교 우유급식 확대 시범사업인 발효유․치즈 급식 공모사업에 전국 첫 시범지역으로 선정됨에 따라 올해 2학기부터 사업을 추진한다고 지난 16일 밝혔다.

학교 발효유․치즈 급식사업은 우유 급식률이 저조한 중․고교 학생을 대상으로 발효유․치즈 등 다양한 유제품 공급을 통해 신체발달 및 건강증진을 도모하고자 하기 위함이다.

이미 유럽 등지에서는 일반 우유 소비량은 줄고, 발효유와 치즈 등 가공 유제품의 선호도가 높아지면서 다양한 유제품을 급식으로 공급하고 있는 추세다.

이런 가운데 임실군은 4천여만의 예산을 들여 2학기 등교일 중, 공급일 수 50일을 지원할 계획이며, 중학교 9개교를 비롯한 총 12개 학교 800여 명의 학생에게 임실N치즈 요구르트를 무상으로 지원하게 된다.

임실N치즈는 1등급 원유를 당일 착유해서 살균, 제품 생산, 판매함으로써 가장 신선한 치즈와 유제품을 공급하겠다는 장인정신을 담고 있다.

대한민국 1%의 명품 브랜드로서 2019 대한민국 대표 브랜드로 6년 연속 대상에 선정되는 쾌거를 이뤄냈다.

 이번 공모사업은 심 민 군수가 지난 4월 중앙부처를 방문해 우유 급식률이 저조한 중․고교 학생을 대상으로 발효유․치즈 등 다양한 유제품 공급을 통해 신체발달 및 건강증진 도모의 필요성을 건의하면서 일궈낸 성과다.

도내에서는 임실군을 비롯하여, 익산과 고창 등 3개 지역에서 우선 추진되며, 전국 26개 지역에 152개 중고교에서 시범사업으로 시행된다.

군은 요구르트 등 다양한 유제품을 급식으로 활용하는 급식문화의 지각변동과 더불어 어릴 때부터 입맛을 사로잡는 건강증진과 낙농업 발전 등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심 민 군수는 “임실군 대표 브랜드인 임실N치즈 요구르트 지원 시범사업이 성장기 학생들의 영양 불균형 해소와 체력증진에 도움을 주고 학부모 급식비 부담 경감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며 “임실N치즈 브랜드 또한 더욱 견고해짐과 동시에 낙농산업 부흥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확신 한다”고 말했다.

 

 

구윤철 기자  bodo@wbci.kr

<저작권자 © 복지TV호남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