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호남뉴스 사회
임곡동 산막제에 리틀야구장과 산책로 생긴다광산구, 국토부 ‘개발제한구역 공모사업’ 최종 선정…사업비 10억 확보

광산구(구청장 김삼호)가 국토부의 ‘2020년 개발제한구역 내 환경문화공모사업’에 ‘산막제 주변 여가녹지 조성사업’을 제출, 최종 선정돼 사업비 10억을 확보했다.

 

광산구의 사업은 그동안 개발제한에 묶여있던 임곡동 산막제 주변에 산책로와 리틀야구장 등을 조성하는 내용.

 

국토부의 공모에는 전국 47개 지자체 69개 사업이 올라 서류심사와 현장실사를 받았다.

 

국토부의 심사·실사에서 광산구는, 유휴공유지 활용으로 토지매입비를 절감할 수 있는 점, 한국야구의 대명사인 선동열의 고향 광산구에 유소년 리틀야구장을 설치하는 점, 사업 관련 사전설명회를 실시하고 주민의견을 반영한 점 등을 강점으로 제시해 심사위원들로부터 높은 점수를 받았다고 알렸다.

 

2021년 사업을 완료하면, 임곡동 주민과 도시민의 여가공간으로 활용도가 높을 것으로 광산구는 내다보고 있다.

 

김삼호 광산구청장은 “개발제한구역 주민들의 생활환경 개선을 위해 더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이길천 기자  bodo@wbci.kr

<저작권자 © 복지TV호남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