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호남뉴스 종합
동구, ‘다함께돌봄센터’ 1호점 개소돌봄사각지대 해소, 맞벌이가정 양육부담 완화 기대

광주 동구(청장 임택)가 6일 돌봄사각지대를 해소하고 지역중심 돌봄체계를 구축하기 위한 ‘다함께돌봄센터’ 1호점을 개소했다고 밝혔다.

 

계림동(계림로20번길 13)에 위치한 다함께돌봄센터는 앞으로 ‘기살림빛고을협동조합’이 3년간 위탁운영하게 되며, 초등학생인 만6세~12세 아동을 중심으로 소득수준에 관계없이 돌봄 서비스를 제공한다.

 

돌봄센터 정원은 20명이며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한다. 돌봄교사가 일상적 활동지원을 비롯해 숙제·독서지도 및 간식을 지원하고, 아동별 일정에 따라 상시·일시(긴급) 돌봄, 아동 등·하원시간 관리, 부모에게 알림문자 발송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임택 동구청장은 “다함께 아이를 키운다는 마음으로 자녀를 안심하고 맡길 수 있는 공간이 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면서 “아이 키우기 좋은 동구, 아동이 행복한 동구 만들기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사진>동구 다함께 돌봄센터 1호점 개소

허윤호 기자  bodo@wbci.kr

<저작권자 © 복지TV호남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