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호남뉴스 사회
임실군 추석맞이 나눔의 손길(유)석영건설 이성모 대표, 임실군 오수면 황하연 씨

(유)석영건설 이성모 대표(임실읍 소재)는 5일 임실군을 방문하여 추석맞이 어려운 이웃에게 지원해 달라며 백미 1,000kg(3백만원 상당)을 임실군수에게 전달했다.

지사면이 고향인 이성모 대표는 “이번 추석명절을 맞아 고향에 홀로 계신 어르신들과 사회복지시설 등에 사회환원 실천의 뜻을 담아 백미를 기탁하게 됐다“며,  "고향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잘 전해지길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심민 임실군수는 “이웃사랑 나눔에 모점을 보여주신 이 대표께 감사드리며, 소외된 군민이 발생되지 않도록 복지사각지대를 적극 발굴하고 행복한 임실군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군은 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지정기탁 후 관내 취약계층과 사회복지시설 등에 소중히 전달할 예정이다.

또 임실군 오수면 상리마을에 거주하는 황하연(70)씨가 오수면사무소을 방문해 지역 내 소외받는 이웃을 위해 써 달라며 쌀 20포(200kg)를 기탁했다.

황하연 씨는 오수면에 거주하는 독거노인, 장애인 가정 등 매년 쌀을 기탁해 어려운 분들에게 큰 힘이 되고 있다.

황 씨는 "다가올 추석명절을 맞아 이웃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사랑과 나눔을 꾸준히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백종완 오수면장은 기탁자의 뜻에 따라 어렵고 소외된 불우가정을 직접 방문해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사진>임실군 추석맞이 나눔(좌-석영건설 이성모 대표, 우-오수면 황하연씨)

 

 

 

구윤철 기자  bodo@wbci.kr

<저작권자 © 복지TV호남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