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호남뉴스 종합
한국농어촌공사 김인식 사장, 경북지역 용수공급과 안전관리 현황 점검을 위한 현장방문농어촌공사, 폭염과 집중호우 등에 대비한 안전대책과 현장대응력 강화

□ 한국농어촌공사 김인식 사장이 충북, 전북 지역에 이어 9일 경북 지역현장을 방문해 용수공급과 시설물 안전관리 현황을 집중점검하고, 폭염과 집중호우 등에 대비한 안전대책과 현장 대응력 강화를 강조했다.

□ 김인식 사장은 청도군 각남면 칠성리와 화양읍 유등리 일대 110ha에 농업용수를 공급하는 유등배수장에서 시설물 운용사항과 용수공급 현황을 점검했다.

〇 이어 경산청도지사에 방문해 지사 업무현황을 보고받고 현장접점 직원들과의 격의 없는 대화로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 간담회를 통해 김사장은 “묵묵하게 자신의 위치에서 소명을 다하고 있는 현장 직원들의 노고와 헌신 덕분에 농업인들이 안심하고 농사지을 수 있다”고 직원들을 격려하고 “기후변화로 인한 기상이변과 재해가 더 자주 발생하고 있는 만큼 모든 안전분야에 걸쳐 더 꼼꼼하게 점검하고 대비 해 줄 것”을 강조했다.

□ 9일 기준 공사 관리 저수지 평균 저수율은 70%로 비교적 양호한 수준이지만, 최근 폭염과 국지적 집중 호우 등 지역별 강수편차가 심해지고 있어 공사는 안정적인 수자원 확보와 공급을 위한 지속적인 관리를 계속한다는 방침이다.

□ 더불어, 사업 현장을 중심으로 현장행동요령 준수와 안전시설 및 장비 구축 점검을 통해 폭염 속 공사현장 근무자들의 건강보호와 안전확보에 적극 대응하고 있다.

   사진>집중호우시 배수장 입구 수로 부유물을 제거하는 제진기를 확인

양정기 기자  bodo@wbci.kr

<저작권자 © 복지TV호남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