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호남뉴스 종합
곡성군, 지역 농정발전 협의회에서 농정 현안 집중 토론- 농협과 로컬푸드 직매장 개설 등 지역농업 발전 방안 합의 -

곡성군(군수 유근기)은 지난 12일 군청 소통마루에서 농정현안에 대한 토론의 장인 ‘곡성군 지역농정발전협의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회의에는 유근기 군수, 농협중앙회곡성군지부장, 관내 농축협장, 관계공무원 등 25명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곡성군 대표 브랜드쌀 육성 방안 등 16개 사항에 대해 집중적인 논의를 펼쳤다. 특히 로컬푸드 육성, 멜론과 토란의 포전매매(밭떼기 거래) 근절 대책에 대해서 다양한 의견이 오갔다.

 

이 날 협의회는 곡성군 푸드플랜과 연계하여 2020년 로컬푸드 직매장을 개설하는 것에 합의했다. 또한 유기농쌀 백세미의 전남 10대 브랜드쌀 도전, 밭떼기 거래 근절을 위한 인센티브 방안 등에 대해 구체적인 방안을 도출했다.

 

곡성군은 앞으로도 영농 현장의 목소리를 농정에 반영하기 위해 농협과 정례적으로 농정 현안에 대한 협의회를 개최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농협과의 협력을 통해 농업 분야에서 새로운 고부가가치를 창출하고, 농업인이 행복한 곡성을 만들기 위해 관심과 지원을 확대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사진>곡성군 지역 농정발전 협의회에서 농정 현안 집중 토론

이종현 기자  bodo@wbci.kr

<저작권자 © 복지TV호남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