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호남뉴스 사회
고창군청 재무과 직원들, 오디 수확 일손돕기 ‘울력’

고창군청 재무과 직원 20여명은 지난 6월14일 부안면 소재 오디 재배 농가를 찾아 바쁜 영농철의 농촌 일손돕기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오디는 완숙 단계에서 바로바로 수확을 해야 하지만, 농촌 고령화로 일손을 구하기 힘든 많은 농가들이 수확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요즘 건강 증진에 좋은 기능성 과실로서 각광받고 있는 오디는 좋은 품질을 위해 적기 수확이 매우 중요한 만큼 많은 사람들의 손길과 도움이 필요한 시기이다.

 

해당 농가는 “본격적인 오디 수확시기인 요즘 일손부족으로 어려움을 많이 겪고 있었다”며 “공무원들이 바쁜 업무가 있음에도 잠시 미루고 이렇게 도와주니 정말 큰 도움이 됐다”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고창군 박귀기 재무과장은 “수확기 영농철 농촌일손 돕기를 통해 농가의 어려움을 이해하고 현장행정에 집중하는 계기가 됐다”며 “농가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을 줄 수 있는 보람 있는 시간 이었다”고 전했다.

 

김병수 기자  bodo@wbci.kr

<저작권자 © 복지TV호남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