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호남뉴스 사회
봉선1동 주민이 준비한 ‘6번째 안전체험 박람회’17일 봉선근린공원서 열려…주민 등 1,000여명 참가, 유관기관 10곳 체험부스 운영

민‧관 협력을 통해 안전한 동네를 만들어 나가고 있는 봉선1동 지역사회가 올해에도 어김없이 안전체험 박람회를 연다.

15일 남구에 따르면 오는 17일 오전 10시부터 봉선 근린공원에서 제6회 안전체험 박람회가 열린다.

주민 주도로 매년 한차례씩 열리고 있는 안전체험 박람회는 봉선1동 관내 안전문화 인식 확산과 안전문화 체험을 통해 이웃간 소통을 다지기 위해 열리고 있다.

이번 박람회에는 지역 주민들을 비롯해 학생, 유관기관 관계자 등 1,000명 가량이 참석할 것으로 보인다.

우선 박람회장 주변에서는 안전문제와 관련해 다양한 체험을 할 수 있다.

남부소방서를 비롯해 남부경찰서 방림지구대, 남구보건소, 남구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 남구 정신건강복지센터, 남구 중독관리센터, 해양에너지, (사)대한안전연합 남구지역본부, 노들행복 협동조합 등 10곳의 기관에서 각각의 체험부스를 선보인다.

또 천으로 필통 만들기를 비롯해 얇은 플라스틱 종이에 그림을 그리고 열을 가해 장식품을 만드는 쉬링크 아트, 아이들의 올바른 식습관 형성을 위한 O‧X 퀴즈, 음주 가상 체험, 시각장애인 점자 체험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안전체험 박람회를 준비한 봉선1동 주민들은 “주민들이 함께하는 안전 교육 및 안전체험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봉선1동을 비롯해 남구 관내 지역사회에 안전문화에 대한 인식이 저변으로 크게 확산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봉선1동 안전체험 박람회는 지난 2014년부터 열리고 있으며, 봉선1동 마을을 대표하는 행사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정성수 기자  bodo@wbci.kr

<저작권자 © 복지TV호남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