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호남뉴스 종합
고창군 신림면 주민자치위원회, 효감천 문화유산 지킴이 나서

고창군 신림면 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문원애)가 지난 13일 효감천(신림면 외화리 산39일원, 전라북도 기념물 제43호)에서 ‘효감천 문화유산지킴이’ 활동을 진행했다.

 

효감천 문화유산지킴이 활동은 지역주민들과 소중한 문화유산인 효감천을 널리 알리고 보호하기 위해 지역 역사 바로알기와 주변의 환경정화 활동이 병행해 이뤄졌다. 신림주민자치 위원들은 효감천 주변 쓰레기를 줍고, 잡풀을 제거했다.

 

효감천은 조선 성종 4년(1473년) 효행이 지극했던 오준 공의 지성에 하늘이 감동해 샘을 만들어 준 것이라 전한다.

 

이날 활동에 참여한 문원애 주민자치위원장은 “효감천을 찾은 방문객들이 문화유산의 소중함을 되새기는 기회가 될 수 있는 좋은 관람 환경을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사진>고창 효감천 문화유산지킴이

김병수 기자  bodo@wbci.kr

<저작권자 © 복지TV호남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